“분명 더 벌었는데, 이게 뭐야” ..턱 끝까지 숨차던 가계 경제, 결국 이것마저 뒤집혔다.

지출 증가 속도, 소득 증가 속도보다 빨라..
가계 경제
DALL-E3로 제작된 이미지 & 게티이미지뱅크

2023년 3분기, 한국 가계의 소득 증가 속도가 지출 증가 속도에 미치지 못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통계청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가계의 월 평균 소득은 3.4% 증가한 반면, 지출은 4.0% 증가한것으로 확인됐다.

고금리의 영향, 비소비 지출 상승

가계 경제
출처 = gettyimagesbank

소비지출이란 각종 세금을 포함해 연금, 사회보험, 이자 비용 등에 쓴 돈으로써, 3분기 가구당 월평균 이자 비용은 12만 9,000원으로 1년 전보다 24.2%나 늘어난 것으로 확인되었다.

가계 지출 중 주거, 교통, 식료품비 등의 실제 소비 지출은 3.9% 증가했으며, 특히 식료품과 비주류 음료 지출이 6% 늘었다.

가계 경제
출처 = gettyimagesbank

이 중 과일 및 과일가공품(11.6%), 육류(7.7%), 조미식품(15%), 당류 및 과자류(8.4%) 등의 지출이 크게 증가했다.

또한, 주거·수도·광열과 교육 지출도 크게 늘어났으며, 주거용 연료비와 월세가 각각 16.5%, 10.2% 증가했으며, 교육 지출도 7% 증가했다.

가계소득은 증가세 보여

가계 경제
출처 = gettyimagesbank

이 같은 상황에서도, 가계소득 증가세는 주목할 만 수치를 기록했다. 근로소득이 3.5% 증가하고, 연금 수령 등에 따른 이전소득이 11.7% 증가하며 전체 소득을 끌어올린 것으로 확인되었다.

반면, 소득 하위 20%인 1분위 가구는 근로 및 사업소득이 모두 10% 안팎으로 감소했으며, 이는 저소득층이 고물가와 고금리, 경기 둔화의 타격을 직접적으로 받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

이에 따라 취약계층에 대한 고용 및 사회 안전망 확충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이번 조사결과, 가계의 처분가능소득에서 소비지출을 뺀 흑자액은 116만 2000원으로 1.2% 증가했다. 이는 적자 가구 비율이 24.6%로 0.7%포인트 감소한 것과 맞물려, 일부 긍정적인 신호를 보여주고 있다.

가계 경제
출처 = gettyimagesbank

하지만 고금리 기조의 장기화와 대외 불확실성 증가로 인해 실질 소득 증가의 지속 여부는 여전히 불투명한 상황이다.

이에 정부는 소득 및 분배 개선을 위해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 확대와 민생 안정에 집중할 계획임을 밝혔다.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함께 보면 좋은 글

아우디 12월 할인

“3천만원대 구매 가능” 아우디 12월, 2천만원 넘는 눈물의 할인.. 실제 상황인가요?

토요타 프리우스

“국산차는 이제 어쩌죠?” 토요타 프리우스 풀체인지 출시, 연비가 무려’···’

현대차 기술

“와 이런 것도 가능해요?” 현대차, 세상에 없던 기술 공개.. 정말 대박이다

“어쩜 이럴수가..” 한 경기에 5억 7000만원 받는 ‘오타니’, 그가 타는 차 봤더니..

“탄성이 절로 나오네!” 제네시스 G80 부분 변경 최초 공개

“네? 정말 이 가격이요?” 3천만원대 꿈의 캠핑카? 뚜껑여니 대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