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한 거 아닌가요..” 제네시스 GV80, 서비스센터 문의했더니 돌아온 답변

노터치 세차 중 GV80 천장서
물 떨어져 문의
설계상 견딜 수 없어
제네시스 GV80
출처 – 제네시스 / GV80

제네시스 GV80의 천장에서 물이 새는 문제가 발생해 화제이다.

해당 문제는 초고압 세차로 알려진 노터치 세차 중에 발견되었는데, 서비스센터의 대응 방식으로 인해 공분을 사고 있다.

노컷뉴스에 따르면 3년 전부터 GV80을 모는 A씨는 최근 노터치 세차를 하게 됐다.

제네시스 GV80
출처 – 노컷뉴스
제네시스 GV80
출처 – 노컷뉴스

노터치 세차는 브러시를 사용하는 기존 자동식 세차와는 다르게 특수 장비에서 내뿜는 초고압수로 물세척을 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기존에 브러시 세차 시 잔기스나 스크레치가 차에 남는데 이러한 단점이 없어 좋다고 한다.

A씨는 노터치 세차를 하던 와중에 차량 루프에서 물이 새는 것을 발견했다. 특히 선루프 쪽에서 물이 새어 내부로 많은 물이 떨어졌고, 이로 인해 천장의 컨트롤 박스가 오작동하는 문제가 발생했다.

차주는 급히 서비스센터에 차를 입고했지만, 현대차의 대응은 믿기 힘들었다. 서비스센터는 “GV80은 노터치 세차에 견딜 수 있게 설계되지 않았다”고 답했다.

제네시스 GV80
출처 – 제네시스 / GV80

차주는 수리를 받았지만, 문제는 해결되지 않았다. 노터치 세차가 아닌 브러시 세차를 한 후에도 같은 누수 현상이 반복되었기 때문이다.

서비스센터로부터 사과를 받았지만,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수리 후에는 선루프가 작동하지 않는 새로운 문제까지 발생했다. 현재 이 차량은 서비스 센터에 다시 입고된 상태이다.

이러한 문제로 인해 제네시스 브랜드의 고객 응대 문대에 대한 문제점이 제기된다.

제네시스 GV80
출처 – 제네시스 / GV80

한편, 지난 5월에는 한 차주가 GV80 차량의 시트에서 악취를 맡은 후 서비스센터에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대해 현대차 측은 “방귀 냄새가 밴 것일 수 있다”고 언급해 소비자들 사이에서 공분을 샀다.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함께 보면 좋은 글

아우디 12월 할인

“3천만원대 구매 가능” 아우디 12월, 2천만원 넘는 눈물의 할인.. 실제 상황인가요?

토요타 프리우스

“국산차는 이제 어쩌죠?” 토요타 프리우스 풀체인지 출시, 연비가 무려’···’

현대차 기술

“와 이런 것도 가능해요?” 현대차, 세상에 없던 기술 공개.. 정말 대박이다

“어쩜 이럴수가..” 한 경기에 5억 7000만원 받는 ‘오타니’, 그가 타는 차 봤더니..

“탄성이 절로 나오네!” 제네시스 G80 부분 변경 최초 공개

“네? 정말 이 가격이요?” 3천만원대 꿈의 캠핑카? 뚜껑여니 대박이다